블로그 이미지
무지개빛처럼 여러 느낌의 하루.. 오늘은 어떤 하루였나요? 많이 웃는 날 되세요~~^^*
상아7

태그목록

공지사항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가을의 노래 / 이대규

2004. 9. 16. 00:11 | Posted by 상아 상아7

가을의 노래 / 이대규



어디론가 떠나고 싶어지면 가을이다
떠나지는 않아도 황혼마다 돌아오면 가을이다

사람이 보고 싶어지면 가을이다
편지를 부치러 나갔다가 집에 돌아와 보니
주머니에 그대로 있으면 가을이다

가을에는 마음이 거울처럼 맑아지고
그 맑은 마음결에
오직 한사람의 이름을 떠보낸다
'주여'라고 하지 않아도 가을에는 생각이 깊어진다

한 마리의 벌레 울음소리에
세상의 모든 귀가 열리고
잊혀진 일들은 한 잎 낙엽에 더 깊이 잊혀진다

누구나 지혜의 걸인(乞人)이 되어 경험의 문을 두드리면
외로움이 얼굴을 내밀고 삶은 그렇게 아픈거라 말한다
그래서 가을이다

산자(生者)의 눈에 이윽고 들어서는 죽음
사자(死者)들의 말은 모두 시가 되고
멀리 있는 것들도 시간 속에 다시 제자리를 잡는다

가을이다
가을은
가을이란 말속에 있다


**

정말 어디론가 떠나고싶어요 ^^

'글 하나 마음 하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하는 아이들..  (13) 2004.09.17
술래 / 이외수  (4) 2004.09.16
비는 예감을..  (3) 2004.09.16
가을의 노래 / 이대규  (2) 2004.09.16
사랑한다는 것..  (3) 2004.09.15
첫 발 내딛기...  (3) 2004.09.15

Comment

  1. 음 ... 이제 정말 가을이네요. 고독과 상념에 사로잡히는 계절 ..

  2. 상아 2004.09.16 22:49

    백합님 반갑습니다. .가을엔 마음이 살찌는 계절이기도 해요 ^^ 그래서 책이 더 가깝게 느껴지죠 ^^ 아..남자의 계절이기도 하군요..ㅎㅎ